2019.11.21 (목)

  • 맑음속초1.8℃
  • 맑음-5.8℃
  • 맑음철원-6.4℃
  • 맑음동두천-5.4℃
  • 맑음파주-5.2℃
  • 맑음대관령-9.4℃
  • 흐림백령도6.1℃
  • 맑음북강릉2.9℃
  • 맑음강릉2.8℃
  • 맑음동해0.8℃
  • 맑음서울-2.3℃
  • 구름조금인천0.4℃
  • 맑음원주-3.4℃
  • 구름조금울릉도5.6℃
  • 맑음수원-2.3℃
  • 맑음영월-5.1℃
  • 맑음충주-4.9℃
  • 맑음서산-0.3℃
  • 맑음울진-0.4℃
  • 맑음청주-1.8℃
  • 맑음대전-2.4℃
  • 맑음추풍령-5.2℃
  • 맑음안동-4.3℃
  • 맑음상주-5.0℃
  • 맑음포항1.6℃
  • 구름조금군산1.2℃
  • 맑음대구-2.5℃
  • 맑음전주-0.9℃
  • 맑음울산1.0℃
  • 맑음창원1.1℃
  • 맑음광주0.3℃
  • 맑음부산4.4℃
  • 맑음통영3.8℃
  • 맑음목포0.2℃
  • 맑음여수6.3℃
  • 맑음흑산도8.3℃
  • 구름조금완도3.6℃
  • 맑음고창-0.5℃
  • 맑음순천-3.8℃
  • 맑음홍성(예)-2.9℃
  • 맑음제주9.0℃
  • 구름조금고산10.3℃
  • 구름조금성산8.6℃
  • 맑음서귀포10.5℃
  • 맑음진주-3.3℃
  • 구름많음강화-2.5℃
  • 맑음양평-4.4℃
  • 맑음이천-5.3℃
  • 맑음인제-5.8℃
  • 맑음홍천-5.7℃
  • 맑음태백-6.4℃
  • 맑음정선군-5.5℃
  • 맑음제천-7.1℃
  • 맑음보은-5.7℃
  • 맑음천안-4.8℃
  • 맑음보령0.2℃
  • 맑음부여-1.9℃
  • 맑음금산-6.0℃
  • 맑음부안-1.7℃
  • 맑음임실-5.5℃
  • 맑음정읍-2.9℃
  • 맑음남원-3.2℃
  • 맑음장수-5.7℃
  • 맑음고창군-2.3℃
  • 맑음영광군-0.6℃
  • 맑음김해시1.0℃
  • 맑음순창군-4.1℃
  • 맑음북창원-2.3℃
  • 맑음양산시-1.2℃
  • 맑음보성군-0.6℃
  • 맑음강진군-1.4℃
  • 맑음장흥-3.3℃
  • 맑음해남-4.5℃
  • 맑음고흥-2.4℃
  • 맑음의령군-3.6℃
  • 구름조금함양군-5.4℃
  • 구름조금광양시3.0℃
  • 맑음진도군0.4℃
  • 맑음봉화-7.5℃
  • 맑음영주-5.4℃
  • 맑음문경-5.0℃
  • 맑음청송군-6.9℃
  • 맑음영덕-0.5℃
  • 맑음의성-6.4℃
  • 맑음구미-2.9℃
  • 맑음영천-5.2℃
  • 맑음경주시-3.2℃
  • 맑음거창-5.7℃
  • 맑음합천-4.1℃
  • 맑음밀양-3.5℃
  • 맑음산청-4.3℃
  • 구름조금거제1.3℃
  • 맑음남해1.8℃
제15회 부산불꽃축제 성공개최, 100만여 명의 감동! 역대 최대 관람객!!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5회 부산불꽃축제 성공개최, 100만여 명의 감동! 역대 최대 관람객!!

광안리해수욕장 일원 역대 최다 관람객 대성황, 아시아를 넘어 글로벌 축제로 도약
부산불꽃축제의 성공 개최가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성공 개최’로 이어지길 기원


_KSJ4402w.jpg
해외초청"이탈리아 쁘렌테(Parente)" 연출 (c)김석정 기자

 

 ·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며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된 15회 부산불꽃축제2일 광안리해수욕장 일원에서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었다.

 

 지난 2() 완연한 가을 날씨 속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는 부산에 가면...’이라는 주제를 바탕으로 사전행사, 해외초청불꽃쇼와 부산멀티불꽃쇼에 이르기까지 순간마다 관람객의 감탄과 감동을 자아냈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선을 보였던 커튼콜 불꽃연출을 통해 부산불꽃축제를 준비한 관계자들과 시민들이 서로 격려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고, 관람객 분산효과에도 기여한 것으로 주최 측은 설명했으며, 역대 최다 관람객이 광안리해수욕장 일원, 금련산, 장산 그리고 해상 등에서 100만 여 명이 관람한 것으로 파악했다.

 

 부산 출신 영화배우 조진웅 씨의 묵직하고 개성 넘치는 내레이션은 역대급으로 평가되며 불꽃, 음악, 영상들과 어우러져 광안리해수욕장은 일순간 초대형 야외영화관을 연상하게 할 만큼 큰 감동을 시민과 함께 국내외 관람객들에게 선물하였다.

 

 올해는 시민과 관람객들이 직접 참여하여 만들어 가는 사전행사들이 더욱더 다채롭게 진행되었다. 동요, 최신가요가 어우러져 진행된 불꽃아카데미는 메인 불꽃쇼에 대한 관심과 기대감을 조성하기에 충분했고 시민 사연 소개와 불꽃을 연계한 기획도 관람객의 좋은 평을 받았다.

_KSJ4370w.jpg
▲해외초청 이탈리아"쁘렌테(Parente)"연출 (c)김석정 기자

 

 해외초청불꽃쇼는 이탈리아의 쁘렌테(Parente)가 진행했다. 세계적이 불꽃 연출 회사답게 이번에도 유럽풍의 예술적이고 독창적인 불꽃 연출을 선보였다.

 

 한화가 연출한 부산멀티불꽃쇼는 오직 부산에서만 만날 수 있는 나이아가라, 칼라이과수, 25인치 초대형 불꽃 등을 확대 연출했고 변색타상, 레인보우 등 신개발 불꽃을 포함한 총 8만 발로 부산의 가을 하늘을 화려하게 물들였다.

 

 외국인 및 다른 지역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관광업계 활성화를 위해 2015년부터 시작한 유료좌석은 해를 거듭할수록 큰 인기와 관심을 얻고 있으며 시민들의 이해와 협조 속에 안정화 단계에 접어들었다. 특히, 올해는 하반기 갑작스러운 한일관계 경색으로 그동안 주를 이루었던 일본 관람객 비중이 크게 떨어져, 판매실적에 대한 우려가 있었지만, 적극적인 해외 판매 마케팅, 여행사 설명회 등을 통해 중화권과 기타 해외관람객들이 급증하면서 오히려 유료좌석 판매실적은 당초 목표대비 약 30% 이상 초과 달성하였다.

_KSJ4514w.jpg
▲해외초청 이탈리아"쁘렌테(Parente)"연출 (c)김석정 기자

 

 특히 외국인 관람객 비율이 대만 44.5%, 일본 35% 순으로 나타나 대만 관람객이 급증하였음을 확인할 수 있었고, 홍콩말레이시아중국싱가포르러시아 등 다양한 국가의 관람객들이 고르게 분포하고 있는 것도 고무적이며 국내 관람객 분포도 부산 지역민 34%, 다른 지역민 66%로 나타났다. 이로써 15년간 부산 시민들의 지속적인 관심으로 성장한 부산불꽃축제가 이미 글로벌축제로 도약하고 있고, 유료좌석 판매실적 호조를 확인함에 따라 부산불꽃축제 개최 시기를 10월 말에서 11월로 변경하여 관광업계 활성화를 모색했던 부산시의 판단 역시 적절한 것으로 나타났다.

_KSJ4602w.jpg
▲한국 "한화" 불꽃 연출장면 (c)김석정 기자

 

 올해 부산불꽃축제는 연출, 관람객 서비스, 안전 및 교통통제 등 모든 면에서 누구도 따라올 수 없는 우리나라 대표 불꽃축제로서의 진면목을 보여주었다. 이에 대해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불꽃축제로 모인 시민들의 역량과 관심이 곧 개최될 ·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성공 개최까지 이어지길 바란다.”라면서 곧 개최될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준비에도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하며, 2020년 부산불꽃축제를 기약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